리뷰 네비게이션

미래 농어업을 선도하는 창의적 인재 육성 대학

본문내용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URL 주소복사
  • 오류신고
  • 페이지 인쇄기능

보도자료

  • 제목 직접 담근 전통 장으로 학생 급식을 하는 한국농수산대학교
  • 등록일 2023-02-16
  • 조회수 902
  • 등록자 김다솜
  • 첨부파일 [본부] 전국 유일 장 담가 먹는 대학, 한농대 장 담그는 날, 보도자료 (2.16).pdf 미리보기 한농대 장담그기 행사 (2).jpg 미리보기
  • 직접 담근 전통 장으로 학생 급식을 하는 한국농수산대학교 -

     

    □ 한국농수산대학교는 2월 16(오후교내 다온관과 전통 장 체험장에서 교직원과 전북 혁신도시 지역주민이 참여한 전통 장 담그기 행사 개최

    ○ 유정임 대한민국 식품명인 지도하에 장 담그기 체험을 진행전통발효식품의 우수성 홍보 및 친환경 급식문화 확산

     

    한국농수산대학교(총장 정현출이하 한농대)는 2월 16(오후전통발효식품의 우수성을 국민에게 알리고 친환경 급식문화 확산을 위해 유정임 식품명인(대한민국 식품명인 제38)과 지역 주민이 함께 참여하는 전통 장 담그기 행사를 개최하였다.

     

    한농대는 2009년 이후 매년 국내산 콩으로 직접 된장·간장을 담그고전량 학교급식에 사용하고 있는데학생과 교직원의 신뢰를 높이는 동시에 전통 장류의 제조·보관·사용을 통한 교육 및 홍보효과도 거두고 있다.

     

    이를 위해 학생식당 옆 양지바른 곳에 70여 개의 장독이 있는 전통 장 체험장을 조성했으며모든 장독에는 장의 종류와 제조연도를 표시하고 있다.

     

    올해는 최근 코로나19 방역 수칙이 완화된 점을 고려하여 지역주민을 초청해 전통 장 담그기 행사를 열었다.

    참여자들은 대한민국 김치명인이자 발효식품 제조에도 조예가 깊은 유정임 식품명인의 지도하에 청솔가지를 태워 장독 소독하기달걀로 염도 측정하기메주를 넣고 숯 띄우기장독에 버선 거꾸로 붙이기 등 조상들의 정성과 지혜가 담긴 장 담그기 방식을 재연했다.

     

    이번에 담근 장은 70여 일 숙성을 거쳐 5월에 장 가르기(된장과 간장을 분리)를 할 예정이다유정임 명인은 예로부터 정월에 담근 장은 숙성기간이 길어 더 깊은 맛이 난다.”라고 설명했다.

     

    장 담그기에 참가한 주부 이현주는 직접 된장이나 간장을 담가보고 싶어도 배울 기회가 없어 막막했었다이번 행사를 통해 장 담그기를 배울 수 있어 매우 유익하였고대학에서 직접 만든 장을 급식에 사용한다는 것이 인상적이었다.”라고 소감을 말했다.

     

    정현출 한농대 총장은 오늘 행사가 우수한 전통문화를 계승하고친환경 식생활 문화를 형성하는데 기여할 것이라고 하면서, “학생들이 건강한 식재료로 만든 음식을 마음껏 먹고훌륭한 농어업 후계자로 성장하기를 바란다.”라고 밝혔다.

     

     

     

※ 본 글에 대한 문의는 "등록자"에게 문의하시기 바랍니다.
※ 광고성 글, 타인에 관한 비방 및 명예 훼손에 관한 글, 주민등록번호나 계좌번호 등 개인정보가 포함된 글( 첨부파일 포함 ) 등
홈페이지의 정상적인 운영을 저해하는 내용은 사전 경고 없이 삭제 될 수 있음을 알려드립니다.